남부지방산림청, 숲가꾸기 발대식 개최
상태바
남부지방산림청, 숲가꾸기 발대식 개최
  • 수도일보
  • 승인 2019.01.11 11: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부지방산림청(청장 최수천)은 9일(수) 청사 잔디광장에서 숲가꾸기 참여 근로자, 임업관련관계자, 직원 등 12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2019년 숲가꾸기 발대식 및 안전사고 예방 결의대회”를 개최하고 본격적인 숲가꾸기 사업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이날 발대식에서는 “숲 속의 대한민국” 실현을 위한 숲가꾸기 사업의 성공적 추진과 안전한 산림사업장 조성을 다짐하였다. 또한 산림사업 안전에 대한 경각심을 일깨우고 안전의식 고취 및 사고예방을 위해 산림조합중앙회 임업기술훈련원의 전문강사를 초청하여 산림사업 안전교육을 실시하였다.


남부지방산림청은 올해 경상남·북도 지역의 국유림(277천ha) 중 여의도 면적의 약 29배에 달하는 8,457ha에 약 140억의 예산을 투입하여 봄철에 심은 나무를 가꾸고 덩굴류 제거, 대기오염 감소 등을 위한 생활권 주변 숲을 건강하게 가꾸는 등 다양한 숲가꾸기를 추진할 계획이다. 또한 이러한 숲가꾸기를 통해 연인원 11만여 명의 산림일자리도 창출할 계획이다.


최수천 남부지방산림청장은 “숲가꾸기를 통해 다양한 산림의 기능을 최적으로 발휘할 수 있는 건강한 숲을 만들어 국민 모두가 숲의 혜택을 골고루 누릴 수 있는 숲속의 대한민국을 구현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