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주시 덕정도서관, 길 위의 인문학 운영
상태바
양주시 덕정도서관, 길 위의 인문학 운영
  • 김성주 기자
  • 승인 2019.05.13 13: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옛길 따라 역사의 발자취를 드로잉 하다

양주시 덕정도서관은 오는 6월 5일부터 10월 2일까지 매주 수요일 인문 강연과 탐방 프로그램을 병행하는 길 위의 인문학 프로그램 ‘옛길 따라 역사의 발자취를 드로잉 하다!’를 운영한다.

‘길 위의 인문학’ 프로그램은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한국도서관협회가 주관하는 공모사업으로 강연과 탐방을 통해 책과 현장 그리고 사람이 만나는 시간을 통해 지역주민들이 생활 속에서 함께하는 인문학을 구현하고 향유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이번 프로그램은 2차시로 나눠 진행하며 ▲1차시는 ‘건축가 엄마와 함께 서울 옛길 느리게 걷기’의 저자이자 건축사무소 소장인 최경숙 소장과 함께 ‘옛길 따라 떠나는 역사, 건축, 도시 이야기’를 주제로 강연과 함께 서울 정동·남산·서촌 일대를 탐방한다.

▲2차시는 ‘이야기가 스며든 오래된 장소, 스케치북 들고 떠나는 시간여행’의 엄시연 작가와 함께 ‘오래된 공간이 품은 숨은 이야기’를 주제로 강연과 서울 일대 탐방을 통해 여행 드로잉 방법을 익히고 체험해 본다.

참여 신청은 덕정도서관 홈페이지(www.libyj.go.kr)와 전화(☎031-8082-7422)를 통해 선착순으로 모집하며 기타 자세한 사항은 전화로 문의하면 된다)

도서관 관계자는 “이번 프로그램이 강연과 답사를 통해 길과 땅이 남긴 흔적의 역사를 되돌아보고, 옛것에서 삶의 가치와 소중함을 일깨우는 등 인문학적 통찰의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김성주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