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시보건소, 호흡기 전담 클리닉 운영
상태바
군포시보건소, 호흡기 전담 클리닉 운영
  • 남기만 기자
  • 승인 2020.10.15 16: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겨울철 코로나19·독감 동시유행 대비

 

군포시보건소는 코로나19 바이러스와 증상 구분이 어려운 호흡기 증상 환자들을 효율적으로 진료할 수 있도록 보건소 내 '호흡기 전담 클리닉'을 운영하고 있다고 밝혔다.

기존 의료전달 체계에서는 코로나19의 위험성 때문에 기침 등 호흡기 증상을 보이는 환자의 진료에서 어려움이 제기돼 왔다.

시는 이에 따라 겨울철 독감과 코로나19가 동시에 유행하는 상황에 대비해, 시민들이 불편함없이 진료를 볼 수 있도록 호흡기 전담 클리닉을 개소했다.

호흡기 전담 클리닉은 국비 1억원이 투입된 개방형 클리닉으로, 보건소 소속 의사가 호흡기 증상 등을 호소하는 환자를 대상으로 1차 진료를 실시하며, 코로나19 선별진료소와는 구분해 운영하고 있다.

호흡기 전담 클리닉은 평일 오전 9시에서 오후 6시까지 운영하며, 환자 간 교차감염 최소화를 위해 반드시 사전예약(031-390-8920)을 한 후 진료가 가능하다.

또한 1차 진료 시 코로나19가 의심될 경우에는 바로 옆에 위치한 선별진료소에서 검체 채취도 가능하다.

김미경 군포시보건소장은 "이번 호흡기 전담 클리닉 설치로 호흡기 질환과 코로나19에 대한 진료가 효율적으로 이뤄질 것으로 기대한다"며 "코로나19 장기화에 대비해 호흡기 환자의 진료 공백을 최소화하고 보다 효율적인 의료체계를 구축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남기만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