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민 코로나19백신 26일부터 접종 받는다
상태바
수원시민 코로나19백신 26일부터 접종 받는다
  • 김영철 기자
  • 승인 2021.02.25 16: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청식 수원시 제1부시장 기자회견 통해 수원시민“빠짐없이”백신 접종 당부

조청식 제 1 부시장은  25일 수원시 코로나 19  백신 접종계획 브리핑을 통해 우리 공동체를 지켜낼  거대한 면역체계를 성공적으로 이뤄내려면 시민 한분 한분의 참여가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백신 접종에 참여하고, 방역 수칙을 준수해 코로나 19에서 자유로운 수원을 함께 만들어가자고 말했다.
 
수원시는 정부의 백신 접종 추진계획에 따라, 지난 1월 구성한 예방접종추진단과  지역협의체를 중심으로 백신 접종을 준비해왔다.
 
올해  1월 기준으로 산출한 수원시 접종 대상자는 만  18세 이상 시민 99만  7267 명이다 . 
집단면역 형성을 위해 설정한 수원시 접종 목표는 전체 주민등록 인구  118 만  5741 명의  70%인  83 만 명이다 .
 
26 일부터 요양병원 등 감염 취약시설 , 코로나 19 1 차 대응요원 , 코로나 19  환자 치료병원과 종합병원 등 상급 의료기관 등에서  ‘우선 접종 ’이 시작된다 . 
만  65 세 이상 시민 접종이  2 분기 중 이뤄진다고 가정하면 수원시  2 분기 접종 대상은  13 만여 명이 된다 .
 
일반 시민에 대한 본격적인 접종은  7 월에 시작된다 . 만  18 세부터  64 세까지 , 84 만여 명이 대상이다 . 분기별 접종 대상과 순서는 국내 코로나 19  감염 유행 상황 , 백신의 공급 시기 ·물량에 따라  ‘예방접종전문위원회 ’의 심의 후 조정될 수 있다 .
 
25 일 오전 특전사 호송팀과 관내 경찰서 경호 아래 , 5 개 요양병원과  4 개 보건소에 첫 백신  3100 명분이 배송되었으며 26일  4500명 분의 백신이  23 개 요양병원으로 배송된다.
 
조청식 제 1 부시장은  “백신 접종 준비의 핵심은 , 특정 위험군에 속하지 않는 대부분의 시민이 이용하게 될  ‘예방접종센터 ’와  ‘위탁의료기관 ’을 확보하는 것 ”이라며  “대규모 인원이 함께 접종받을 수 있는 예방접종센터는 수원시  4 개 구에  1 곳씩 설치할 계획 ”이라고 밝혔다 .
 
수원시는 아주대학교 체육관에  ‘1 호 예방접종센터 ’를 설치했다 . 백신 보급계획에 따라  3 월 중순 이후 운영을 시작할 계획이다 . 2 호 , 3 호 , 4 호 예방접종센터는 시민이 가장 편안하게 이용할 수 있는 곳에 설치할 예정이다 . 관내 종합병원과 협력하여 적정한 장소를 논의하고 있다 .
 
거주지와 가까운 곳에서 편리하게 접종받을 수 있는  ‘위탁의료기관 ’은 의원급 의료기관이다 . 현재까지 장안구  98 곳 , 권선구  105 곳 , 팔달구  76 곳 , 영통구  100 곳 등 총  379 곳을 확보했다 .
 
조청식 제 1 부시장은  “접종 현황 , 접종시설 현황 , 접종 절차 등 백신 접종 관련 모든 정보를 모든 매체를 활용해 시민들에게 투명하게 공개하겠다 ”며  “수원시 홈페이지에 백신 접종 관련 전용 페이지를 구축할 것 ”이라고 밝혔다 .

/김영철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