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철모 화성시장, 공동건의문 서명식 참석
상태바
서철모 화성시장, 공동건의문 서명식 참석
  • 이명훈 기자
  • 승인 2021.04.08 16: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가 균형발전 위해서라도 수도권 내륙선 반영돼야”

 

서철모 화성시장이 수도권 내륙선 광역철도 구축 필요성을 강조하며 ‘제4차 국가철도망구축계획’반영을 촉구하는 공동건의문에 이름을 올렸다. 

서 시장은 8일 충북도청 대회의실에서 열린 ‘공동건의문 서명식’에 참석해 경기도와 충청북도, 안성시, 청주시, 진천군과 함께 수도권내륙선 반영을 위해 힘을 모을 것을 약속했다. 

이 자리에서 서 시장은 “수도권과 지방을 빠르게 연결하는 광역노선은 지역균형발전을 촉진시키는 핵심 인프라”라며, “국가균형발전을 위해서라도 수도권 내륙선은 실현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수도권 내륙선은 화성시 동탄역에서 출발해 안성-진천선수촌-충북혁신도시-청주국제공항을 잇는 약 78.8㎞의 노선으로 동탄역에서 청주국제공항까지 단 34분이 소요될 전망이다. 

한편, 이날 서명된 공동건의문은 국토교통부에 전달돼 오는 6월 고시되는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 힘을 실을 전망이다. 

/이명훈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