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7-01 16:51 (금)
부천시, 노후 건축물 실태조사 착수
상태바
부천시, 노후 건축물 실태조사 착수
  • 임창열 기자 
  • 승인 2022.06.23 17: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난 재해 예방, 시설물 효용 증진
준공 15년 초과 건물 124곳 점검
체계적인 종합 관리시스템 구축

부천시는 재해와 재난을 예방하고 시설물의 효용을 증진시키기 위해 「시설물 유지 및 안전관리에 관한 특별법」에 따라 관내 노후 건축물에 대한 실태조사를 실시한다.

대상지는 준공 후 15년 이상 경과한 소규모 공동주택 101개소, 다중이용건축물 및 공장 등 23개소 총 124개소이다.

금년 실태조사는 안전진단 전문기관에서 시행하며 건축물의 주요 변경, 균열 및 부재의 손상상태 등 안전상태를 점검해 ‘양호’, ‘주의관찰’, ‘지정검토’ 등 3단계로 분류해 관리할 예정이다. 이 중 ‘지정검토’ 대상은 추가 검토를 거쳐 제3종 시설물로 지정해 건축물의 안전상태를 주기적으로 관리하게 된다.

김의빈 건축관리과장은 “실태조사를 통해 시 노후 건축물 전반의 체계적이고 종합적인 관리시스템을 확보하고 시민의 안전 및 재난 예방 시스템 구축 등을 위해 활용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부천시 건축관리과는 2018년부터 매년 실태조사를 진행하여 149개소의 건축물에 대한 조사를 마쳤다. 이에 제3종 시설물로 지정된 건축물을 대상으로 해빙기, 우기, 동절기 시 건축물의 안전상태를 주기적으로 점검하여 안전관리에 힘쓰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