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평군, 북면 행정복지센터 준공식 개최
상태바
가평군, 북면 행정복지센터 준공식 개최
  • 수도일보
  • 승인 2019.05.13 1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5억 투입 행정능률 향상·주민들 편의 도모

 

가평군 북면 행정복지센터 신축공사가 1년 6개여월만에 그 모습을 완전히 들어내며 10일 현지에서 준공식을 가졌다.

군은 행정복지센터의 신축으로 행정능률 향상 및 주민들의 편의를 도모하고 문화·복지 공간 확대에 따라 주민 삶의 질이 한층 업그레이드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준공식에는 김성기 군수를 비롯한 군의회 의장 및 의원, 유관기관단체장, 지역주민 등 250여명이 참석해 축하를 나누었다.

행사는 클래식 식전공연에 이어 인사말, 축사, 현판식 및 테이프 커팅, 청사관람 순으로 진행됐으며, 식후행사로는 난타 등 주민자치프로그램이 흥을 돋우었다.

이 자리에서 김 군수는 “그동안 날고 협소한 면사무소를 이용하며 불편함을 겪은 지역주민 및 민원인들이 보다 쾌적한 환경에서 친절한 행정서비스와 다양한 센터 프로그램을 누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군민들이 행복할 수 있는 행정복지실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지역공동체 형성의 구심적 역할을 수행할 북면 행정복지센터는 지난 2017년 10월, 북면 목동리 913-4번지 일원에 착공했다. 사업비 55억2천만이 투입돼 연면적 2,463㎡에 지하 1층, 지상 3층 규모로 새롭게 태어났다.

지하 1층에는 주차장과 기계실이, 지상 1층은 민원실, 2층에는 소회의실, 각종 교육장, 휴게실이 3층에는 대회의실과 식당 등으로 꾸며졌다.

올해로 33년째 사용하고 있는 기존 북면사무소는 노후화가 심해 철거될 전망이다.

한편 군은 오는 2021까지 설악면 신천리 156-1번지 일원에 연면적 2,800㎡의 지하 1층, 지상 3층 규모로 설악면 행정복지센터도 신축할 예정이다.

올해 공유재산관리계획 승인 및 투용자 심사 반영, 설계비 및 공사비 추가경정예산 확보 등 행정절차를 거쳐 착공한다.

기존 설악면사무소는 지난 1989년 건립돼 올해로 30년째 사용하면서 낡고 좁아 늘어나는 복지·문화·행정 서비스에 대한 주민의 요구를 충족하기에는 많은 어려움이 있어 주민 안전과 다양한 행정서비스 제공에 필요성으로 제기되어 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