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2-03 12:09 (금)
구로구, 코로나19 재택치료 관리팀 본격 운영
상태바
구로구, 코로나19 재택치료 관리팀 본격 운영
  • 임창열 기자
  • 승인 2021.10.17 17: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로구가 최근 재택치료관리팀을 구성했다.

 

(임창열 기자) 구로구가 코로나19 재택치료 시스템을 효율적으로 수행하기 위해 재택치료 관리팀을 본격 운영한다고 밝혔다.

구는 코로나19 재택치료 지침에 따라 건강관리반과 격리관리반을 구성하여 구로성심병원, 우리아이들 병원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먼저, 건강관리반은 의료기관과 협력해 24시간 운영된다.

재택치료자의 건강 상태를 하루 2번 모니터링하고, 비대면 진료와 의료 상담 등을 실시하며, 응급상황 발생 시 환자 병상배정과 이송도 지원한다.

격리관리반은 소아·성인 재택치료자와 보호자(공동격리자)에게 생활수칙을 안내하고 자가격리자 안전보호 앱을 통한 이탈여부 확인, 자가치료 키트 및 생필품 전달 등의 업무를 담당한다.

자가치료키트에는 해열제 시럽, 산소포화도측정기, 체온계, 손소독제 등으로 구성된 확진자용 물품을 비롯한 KF94 마스크, 비닐장갑, 페이스쉴드, 세척용 소독제 등이 담긴 비확진자용 물품으로 구성됐다.

한편, 재택치료 대상은 38도 이상 발열, 호흡 곤란 등의 입원 요인이 없는 경증, 무증상 확진자다. 단, 고시원 등 감염에 취약한 주거 환경에 살고 있거나 의사소통이 어려운 경우 등은 제외된다.

재택치료 중 건강상태가 악화돼 입원이 필요할 경우, 전담의료기관이나 생활치료센터에 입소하게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